close_btn
로그인, 회원가입후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붉은 이마에 싸늘한 달이 서리어
아우의 얼굴은 슬픈 그림이다.

발걸음을 멈추어
살그머니 앳된 손을 잡으며
너는 자라 무엇이 되려니」
사람이 되지」
아우의 설은 진정코 설은 대답이다.

슬며시 잡았던 손을 놓고
아우의 얼굴을 다시 들여다본다.

싸늘한 달이 붉은 이마에 젖어
아우의 얼굴은 슬픈 그림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 초 한대 - 내 방에 품긴 향내를 맡는다. 그리다 2019.07.14 90
» 붉은 이마에 싸늘한 달이 서리어 아우의 얼굴은 슬픈 그림이다. 그리다 2019.07.14 79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